광고
中 송중기 부인 선발대회, 수상자 미모가…대박
기사입력 2016-06-29 07:47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최근 중국에서 진행된 ‘송중기 부인 선발대회(宋太太招聘)’가 열려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5월31일 북경에서는 중국 동영상 플랫폼 아이치이(奇, iQIYI) 주최로 ‘송중기 부인 선발대회’에는 미모의 여성들이 몰려 눈길을 끌었다.
이 대회에서 3등 안에 들면 연예기획사와 계약을 할 수 있고, 송중기 팬미팅 표를 받는다. 또 우승자에게는 결혼 예물 현금 6000위안(한화 약 100만 원)도 함께 수여한다. 당일 결선에 참가한 ‘예비 송중기 부인’은 총 12명으로, 장기자랑 및 ‘남편’ 송중기 이해도 평가 테스트, 사전과제로 준비한 선물 등 다방면의 심사를 거쳐 최종 3인이 선발됐다. 




1위를 한 96년생 마위에(月)는 인터뷰를 통해 “드디어 오빠를 가까이서 만날 수 있어서 정말 기쁘다”라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마위에는 현재 북경영화학원(北京影院)에 다니고 있으며 과거 드라마 출연 경험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위를 차지한 95년생 모델 지망생 차오밍위에(曹明月) 역시 늘씬한 외모와 출중한 끼로 연예 기획사의 러브콜을 받았다.

1위를 한 96년생 마위에(月)



중국에서 송중기의 인기는 엄청나다. ‘태양의 후예’ 이후 송중기는 ‘궈민라오꽁(國民老公:국민남편)’이라 불린다. 여성 팬들은 스스로를 쏭타이타이(宋太太: 송사모님)으로 칭하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신태용호 호흡기 연장..35년만에 한일전 ...
  • ▶ [한일전] 신문선 “일본 사실상 3진격”
  • ▶ 염기훈의 네번째 골…한일전 ‘4대 1’로...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