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도 저작권대상 1위는 작사 강은경, 작곡 김도훈, 편곡 테디” 한음저협 발표
기사입력 2017-02-15 15:04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서병기 선임기자] (사)한국음악저작권협회(회장 윤명선)가 14일 서울 여의도 63빌딩 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제54차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2016년 한 해 동안 대중에게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작가들을 시상하는 <제3회 저작권대상 시상식>을 실시했다.

올해 저작권 대상은 클래식 분야에 김성균, 국악 분야에 김영동, 동요 분야에 김방옥 작가가 수상했으며, 대중음악 분야에서는 작곡에 김도훈, 작사에 강은경, 편곡에 테디(YG) 작가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또한, 한국 음악사에 큰 족적을 남긴 회원을 대상으로 수여하는 ‘명예의 전당’에는 한국 락 음악의 대부인 신중현에게 명예의 전당을 헌정했다.

한음저협 윤명선 회장은 “2016년도 한해 음악저작권 사용료 분배 금액이 가장 높은 회원을 기준으로 순위를 결산해본 결과 작곡에 김도훈 회원, 작사에 강은경 회원, 편곡에 테디회원이 1위를 차지해 상을 드렸다“면서 ”2016년 한 해 동안 대중에게 많은 사랑을 받은 작가 분들의 노고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매년 이 상을 드리고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wp@heraldcorp.com

  • ▶ 주차장 한칸이 집한채 값… 뉴욕 주차장 ...
  • ▶ 문재인 ‘전두환 회고록’ 악재에 직면하...
  • ▶ 金 "문재인 자체가 적폐" 洪 "세탁기에 ...
프리미엄 링크
이슈 & 토픽
베스트 정보
비즈링크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