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행복한 나라 1위 노르웨이…한국 56위
기사입력 2017-03-20 20:02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세계에서 가장 행복한 나라는 노르웨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유엔 자문기구인 유엔 지속발전해법네트워크(SDSN)는 세계 155개국의 행복도를 조사한 ‘세계 행복 보고서 2017’을 20일(현지시간)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전년 조사에서 4위였던 노르웨이는 돌봄, 의사 결정 자유, 관용 등 사회적인 행복도에서 높은 점수를 얻어 1위에 올랐다.

지난해 1위였던 덴마크가 2위로 내려갔으며 아이슬란드(3위), 스위스(4위), 핀란드(5위), 네덜란드(6위), 캐나다(7위), 뉴질랜드(8위), 호주(9위), 스웨덴(10위)이 그 뒤를 이었다.

지난 11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탄핵 환영 촛불집회에서 참가자들이 폭죽을 쏘아 올리고 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한국은 2015년 47위에서 지난해 58위로 하락했다가 올해 56위로 소폭 상승했다. 아시아에서는 싱가포르가 26위로 행복도가 가장 높았다. 그 밖에 태국(32위), 대만(33위), 말레이시아(42위), 일본(51위) 등이 한국을 앞섰다.

주요국 순위는 미국 14위, 독일 16위, 영국 19위, 프랑스 31위, 이탈리아 48위, 러시아 49위, 중국 79위 등으로 나타났다.

행복도가 가장 낮은 나라는 중앙아프리카공화국(155위), 부룬디(154위), 탄자니아(153위), 시리아(152위), 르완다(151위), 토고(150위) 등이었다.

SDSN은 2012년부터 매년 세계 각국의 고용, 소득 격차, 기대 수명, 국내총생산(GDP), 정부와 기업 투명성, 사회적인 지원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행복도를 산출하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유인태 “원래 이런 친구 아닌데”…홍준...
  • ▶ 한화 이창열, 꽃뱀에 물렸다?…현지 “독...
  • ▶ [단독]호주 피해兒 母“워마드 여성, 비자...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