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논산역에 상하개폐식 스크린도어 시범설치
기사입력 2017-03-21 11:25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대전)=이권형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강영일)이 한국교통연구원과 공동으로 상하개폐식 승강장안전문(스크린도어)을 개발하고, 효과를 검증키 위해 호남선 논산역에 시범 설치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상하개폐식 안전문은 출입문의 위치가 동일한 지하철 역사에만 적용할 수 있는 좌우개폐식 안전문과 달리 KTXㆍ새마을호ㆍ무궁화호 등 출입문의 위치가 서로 다른 열차가 함께 정차하는 일반철도 역사에도 적용할 수 있는 안전장비로, 1개 길이가 20m인 안전문이 위아래로 여닫히는 구조로 돼있다. 


공단이 논산역에 시범 설치하고 있는 승강장안전문은 장애물을 다각도로 감지할 수 있는 3D 센서 기능이 대폭 강화됐고 열림․닫힘 동작 중에 경고 메시지를 제공하는 등 안전 기능이 다수 탑재돼 끼임 사고 예방에 크게 기여할 것이란 기대다.

철도공단 최유복 수석연구원은 “4월 중 시범설치를 완료하고 약 1년 정도의 시범운영기간을 거쳐 효과가 검증되면 확대 설치를 적극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wonhl@heraldcorp.com

  • ▶ 네티즌 자로 "잠수함 충돌"… 세월호에 흔...
  • ▶ 홍준표 “세월호 묘한 시점에 떠올라…대...
  • ▶ 미수습자 가족들 “홍준표 망언, 대꾸할 ...
프리미엄 링크
이슈 & 토픽
베스트 정보
비즈링크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