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섬웨어, 영화관까지 침투…일부 CGV 상영관 서버 감염
기사입력 2017-05-15 09:22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워너크라이(WannaCry)’로 불리는 신종 랜섬웨어가 전 세계를 강타하고 있는 가운데 멀티플렉스 영화관 CGV 일부 상영관도 랜섬웨어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14일 밤부터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현재 CGV 영화관 상황’이라는 글과 함께 상영관 내 스크린과 외부 로비 디스플레이 기기(멀티큐브)에 랜섬웨어의 협박 메시지가 떠 있는 사진이 잇따라 올라왔다.

[사진출처=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심야 염화를 보러 간 네티즌이 이 같은 화면을 보고 사진 찍어 커뮤니티에 게재한 것이다.

CJ CGV 관계자는 15일 “오늘 새벽 일부 상영관의 광고 서버와 로비 멀티큐브 서버가 랜섬웨어에 감염돼 영화 시작 전 상영되는 광고와 로비 영상물 일부가 송출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영화 상영은 정상적으로 이뤄지는 중”이라며 “현재 정확한 피해 상황을 파악 중이며 후속 조치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랜섬웨어는 컴퓨터의 중요 파일을 암호화한 뒤 이를 푸는 대가로 금전을 요구하는 악성 프로그램이다. 지난 12일 유럽을 중심으로 대규모 랜섬웨어 공격이 발생해 전 세계 약 150개국 20만 대의 컴퓨터가 감염됐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한국당 정진석 “노무현, 부부싸움 끝에 ...
  • ▶ 김정은 "트럼프, 불망나니"…태평양 수소...
  • ▶ 인천초등살인, 법원 “심신미약 X”…무기...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