욜로族 여행지 남성은 시즈오카, 여성은 나가사키 추천
기사입력 2017-05-18 10:20 작게 크게
-에어서울 캐빈승무원 설문조사

[헤럴드경제=정태일 기자]에어서울이 욜로(YOLO: You Only Live Once)족을 위한 위한 추천 여행지로 ‘시즈오카’와 ‘나가사키’를 꼽았다.

18일 에어서울이 자사 캐빈승무원을 대상으로 ‘남녀 욜로족을 위한 추천 여행지’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에 따르면 남성 욜로족을 위한 추천 여행지로 ‘시즈오카’가 꼽혔다.

시즈오카는 일본의 상징인 ‘후지산’과 일본의 3대 온천 ‘아타미 온천’으로도 유명하지만, 최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이시언의 ‘욜로’ 여행 코스가 화제가 되며 재조명 받았다. 

나가사키 항구 야경 [사진제공=에어서울]


세계적인 프라모델로 유명한 타미야(TAMIYA) 본사를 비롯해 게임, CD, 피규어 등의 중고제품판매숍 ‘시즈오카 감정단’, 프라모델의 왕국 ‘하비스퀘어’ 등을 방문하는 장면이 방송을 타면서 게임팬들 사이에서 새로운 여행지로 떠올랐다.

여성 욜로족을 위한 추천 여행지로는 일본 규슈 지역의 ‘나가사키’가 선택을 받았다.

한국에서는 ‘짬뽕’ 혹은 ‘카스텔라’로 유명한 나가사키는 일본에서 외국 문물을 처음 받아들인 항구도시다.

중세 네덜란드를 일본 속에 옮겨놓은 듯한 ‘하우스텐보스’와 메이지 시대의 서양식 건물과 정원을 감상할 수 있는 ‘구라바엔(글로버 공원)’이 대표 관광 명소로 손꼽힌다. ‘세계 3대 야경’으로 선정된 야경 또한 유명해 여성 여행객들의 방문율이 높다.

나가사키에서는 6월 25일까지 ‘이웃집 토토로’,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등의 세계적인 애니메이션 작품을 제작한 ‘스튜디오 지브리’의 ‘지브리 대 박람회’가 개최된다.

해당 기간 동안 에어서울의 인천~나가사키 노선 탑승객 1000명에게 선착순으로 무료 입장권이 제공된다.

killpass@heraldcorp.com

  • ▶ 반기문 “文 4강 대사, 아무나 해도 된다...
  • ▶ “재산 431억 MB 청계재단, 장학ㆍ복지사...
  • ▶ 투자은행 UBS "美ㆍ北 설전은 두마리 개의...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