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나타 뉴 라이즈 하이브리드 출시…연비 18㎞/ℓ, 2886만원부터
기사입력 2017-05-18 11:28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정태일 기자] 현대자동차는 쏘나타(LF)의 페이스리프트 모델인 ‘쏘나타 뉴 라이즈’에서 하이브리드 모델을 추가로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쏘나타 뉴 라이즈 하이브리드’는 하이브리드카의 핵심기술인 리튬이온 폴리머 배터리 용량을 기존 1.62kWh에서 1.76kWh로 8.6% 늘렸다.

아울러 불필요한 에너지 소모를 줄이기 위해 운전석만 부분적으로 냉난방을 실시하는 ‘운전석 개별 공조(Individual ventilation) 시스템이 적용됐다. 


이와 함께 하이브리드 모델 전용 슈퍼비전 클러스터를 탑재해 주행정보에 대한 시인성을 높였을 뿐만 아니라 배터리 충전량과 운전습관을 확인할 수 있는 에코 게이지, 관성 주행 안내 기능이 포함됐다.

‘쏘나타 뉴 라이즈 하이브리드’는 공동고시 기준 18.0km/ℓ의 연비를 구현했다.

기본 트림인 스마트의 경우 디자인 변경 및 실연비 개선 등 강화된 상품성과 ▲공기 청정 모드 ▲고성능 에어컨 필터 ▲클러스터 이오나이저 ▲오토디포그 등의 편의사양을 기본 탑재한 각격은 2886만원(세제 혜택 후 기준)이다.

프리미엄 트림 또한 ▲전방 주차 보조시스템 ▲운전석 자세 메모리 시스템 ▲7인치 디스플레이 오디오 ▲LED 헤드램프 ▲후측방 경보시스템 등의 고급 안전·편의사양을 추가하면서 사양조정을 통해 가격을 기존대비 40만원 인하한 3170만원(세제 혜택 후 기준)으로 책정했다.

‘쏘나타 뉴 라이즈 하이브리드’의 판매가격은 ▲스마트 2886만원 ▲모던 3050만원 ▲프리미엄 3170만원 ▲프리미엄 스페셜 3358만원이다.

또한 하이브리드카 100만원 보조금을 지원 받으며 차량 등록 시에는 취득세를 최대 140만원 감면 받고, 채권 및 공채 또한 최대 200만원까지 매입 면제받을 수 있다.

이밖에도 공영주차장 주차비용 50% 할인 및 혼잡통행료 면제 등의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현대차는 ▲배터리 평생보증 ▲하이브리드 전용부품 10년 20만km 보증 ▲중고차 최대3년 62% 잔가보장 ▲어드밴티지 프로그램(차종교환/신차교환/안심할부) 등의 프리미엄 보장서비스를 함께 시행한다.

killpass@heraldcorp.com

  • ▶ 백토 손석희에 “미안하다” 했던 14년 전...
  • ▶ 53일만에 등장한 피고 朴…더벅머리 수습...
  • ▶ “박근혜 정부도 4대강 사업은 22조 사기...
프리미엄 링크
이슈 & 토픽
베스트 정보
비즈링크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