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전사->미용사->문재인 경호원, 최영재 이력에도 관심 집중
기사입력 2017-05-19 08:27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문재인 대통령이 대선 후보 시절 그의 그림자가 됐던 최영재 씨가 연일 세간의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최 씨의 얼굴이 담긴 한 장의 사진이 빠르게 확산됐다. 공개된 사진에는 “최영재 점장. 스타일을 책임지는 점장 최영재입니다. ○○미용실”이라고 적혀 있다.

최 씨는 용인대 경호학과 출신으로 특전사 장교로 10년간 복무한 것으로 알려졌다. 부대 내 사격 1위를 할 만큼 최고요원이었다는 후문도 전해진다. 그러나 가족을 위해 뛰쳐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이후 최 씨는 다양한 업무를 경험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전사 출신 미용사라는 독특한 이력도 이 덕분에 생기게 됐다.

최 씨가 실제 근무했던 것으로 알려진 경기 성남의 한 미용실 관계자는“최 경호원이 우리 미용실 점장이었던 것은 맞다”며 “최 경호원은 문재인 대통령의 후보 시절 경호를 맡을 즈음 점장을 그만뒀다”고 말했다. 최 경호원이 다시 미용실 점장으로 복귀할 것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文,국민과의 대화..."좋은 일자리 창출 핵...
  • ▶ 국민 85.3%“文대통령 잘한다”
  • ▶ 친환경 산란계 농장서 농약 DDT 검출
프리미엄 링크
이슈 & 토픽
베스트 정보
비즈링크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