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밖]‘사운드가든’ 보컬 크리스코넬 욕실서 숨진채 발견
기사입력 2017-05-19 11:29 작게 크게
○…1990년대 초 ‘그런지 록’을 이끌었던 인기 록밴드 사운드가든(Soundgarden)의 리드 보컬 크리스코넬이 17일(현지시간) 밤 세상을 떠났다. 향년 52세. 코넬의 대변인 브라이언 범버리는 성명을 통해 “투어공연을 하던 코넬이 디트로이트에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고 밝혔다고 AP통신이 보도했다.

코넬은 디트로이트에서 공연을 마친 뒤 호텔 내 욕실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현재로서는 자살의 가능성이 있다고 AFP·로이터통신 등이 전했다. 1964년 시애틀에서 태어난 코넬은 1984년 사운드가든을 결성했고, 1990년대 초반 전성기를 누렸다. 록 그룹 오디오슬레이브(Audioslave)에서도 활동했다. 가수이자 작사가, 기타리스트, 작곡가 등으로 활동한 코넬은 그래미상을 받은 바 있으며 골든 글로브에 지명된 ‘실력파’ 싱어송라이터로 평가받았다.

조민선 기자/bonjod@heraldcorp.com

  • ▶ 국정원,추명호-우병우 유착 알고 있었다
  • ▶ 한미동맹 삐걱? 美 주한미군 철수론까지 ...
  • ▶ 훈련중 사고난 K-9 어떤 무기?
프리미엄 링크
이슈 & 토픽
베스트 정보
비즈링크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