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여의도 버스 연쇄추돌…아침 출근길 봉변
기사입력 2017-05-19 13:06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유오상 기자]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환승센터에서 출근길에 나선 버스 3개가 연쇄 추돌해 49명이 다치는 등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서울 영등포소방서는 19일 오전 8시8분께 여의도 환승센터 정류장에 진입하던 광역버스가 정류장에서 대기 중이던 통근버스와 시내버스를 들이받아 버스 운전기사 이모 씨 등 49명이 다쳤다고 밝혔다.

[사진제공=영등포소방서]


이날 사고로 시내버스에 탑승하고 있던 승객 47명이 크고 작은 부상을 입었다. 부상자 중에는 중상을 입은 사람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당시 통근버스와 광역버스에는 승객이 타고 있지 않아 더 큰 피해는 피할 수 있었다. 부상자들은 사고 직후 출동한 구급차 16대와 경찰차 5대에 나눠 타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사고 직후 경찰이 현장 정리와 차량 견인을 하면서 도로가 통제됐고, 아침 출근길에 나선 직장인들은 한 시간 가까이 불편을 겪어야 했다. 경찰은 광역버스가 정류장에서 대기 중이던 시내버스의 뒤를 추돌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osyoo@heraldcorp.com


  • ▶ ‘잇단 추문’ 한화 이글스…보살팬들마저...
  • ▶ 대만 지진 야밤 엄습…규모 5.5에 온나라...
  • ▶ “김관진 석방, 납득 못 해”…檢, 법원 ...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