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이어,국민의당 지도부 23일 봉하마을 방문…정치권 집결
기사입력 2017-05-19 17:12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박병국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전 대표와 국민의당 지도부가 23일 노무현 전 대통령 8주기 추모식에 참석하기 위해 봉하마을을 찾는다.

안 전 대표측은 최근 기자들에게 메시지를 보내 “안 전 대표는 화요일(23일) 봉하마을에서 있을 고 노무현 대통령 추모식에 참석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동철 당대표 대행 및 원내대표 등 국민의당 지도부도 이날 안 전 대표와 함께 봉하마을을 찾는다.

안 전 대표는 지난해 추모식에서 참석자들로부터 거센 항의와 욕설을 받은 바 있다. 하지만 지난달 22일 봉하마을을 방문했을 때는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참배가 진행됐다.

한편 민주당은 지도부가 총 출동할 전망이다. 이해찬 노무현재단 이사장, 추미애 더불어민주당대표, 우원식 원내대표가 봉하마을 찾는다. 자유한국당과 바른정당의 지도부도 참석을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정의당에서는 심상정 대표가 참석한다.

문재인 대통령의 참석도 유력하다. 문 대통령은 후보시절 “19대 대통령으로 봉하마을을 찾겠다”고 말하기도 했다.

cook@heraldcorp.com

  • ▶ 신동욱, 이언주에 “악담 중에 악담” 맹...
  • ▶ "강남에 아파트 갖고 계신 분이"...이언주...
  • ▶ 멜라니아 효과…슬로베니아 여행 미국인 ...
프리미엄 링크
이슈 & 토픽
베스트 정보
비즈링크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