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대구 빌라서 20대 4명 숨진채 발견…동반자살 추정
기사입력 2017-08-14 01:05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대구 한 빌라에서 20대 남녀 4명이 동반 자살한 것으로 추정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대구 달서경찰서에 따르면 13일 오후 3시 10분쯤 달서구 한 빌라에서 A(26ㆍ여)씨 등 20대 여자 3명과 남자 1명이 번개탄을 피우고 숨져 있는 것을 경찰이 발견했다.

경찰은 A씨가 지난 7일 부산에서 실종 신고돼 휴대전화 위치 추적을 하던 중 이 빌라를 찾게 됐다며, 빌라는 숨진 남성이 살던 곳으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현장에서 타다 남은 번개탄과 화덕, 빈 술병 5~6개, 유서 1장이 발견됨에 따라 이들이 술을 나눠 마신 후 번개탄을 피워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유서에는 가족에게 미안함을 전하는 내용의 짧은 글만 적혀 있었고 사망 경위를 짐작할 수 있는 내용은 없었다”며 “숨진 남녀 4명의 주소지가 모두 다르다는 점 등을 고려할 때 온라인을 통해 만나 함께 목숨을 끊었을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이들이 사망한 지 일주일쯤 지난 것으로 추정하는 경찰은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인을 밝히는 한 주변인 등을 조사해 사망 경위와 자살 동기를 밝힐 계획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檢, 최순실 징역 25년 구형
  • ▶ 文, 베이징서도 소통정치...서민식당서 아...
  • ▶ 中 경호원, 청와대 취재기자 집단 구타…...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