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지지단체, 박영수 특검팀·이재용 재판부 고발
기사입력 2017-09-13 16:51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박근혜 전 대통령 지지단체가 13일 박영수 특별검사와 특검에서 수사팀장을 맡았던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을 직무유기 혐의로 대검찰청에 고발했다.

태극기혁명국민운동본부는 이날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진재수 전 문화체육관광부 과장과 박원오 전 대한승마협회 전무의 진술이 배치되는 데도 박영수 특검팀은 대질하거나 진술조서를 새로 받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국민운동본부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1심 재판을 맡은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27부(김진동 부장판사)도 직권남용 혐의로 대검찰청에 고발했다.

재판부가 뚜렷한 증거 없이 이 부회장의 뇌물죄 혐의를 유죄로 인정했다는 이유에서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박종진 “당선 확신했는데…0.2% 차로 선...
  • ▶ 여배우 “야쿠자 보내겠다고 협박?…조재...
  • ▶ 김진태 “친박 망령?…김성태 사퇴하라”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광고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