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이경규“딸 예림,남친 김영찬과 안헤어졌으면 좋겠다”
기사입력 2017-09-14 09:02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개그맨 이경규가 딸 예림이와 남자친구이자 축구선수인 김영찬에 대해 마음을 드러냈다.

13일 오후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한채영과 진지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경규와 한채영, 강호동과 진지희가 팀을 이뤄 한끼를 얻어먹기 위해 나섰다.

[사진=이예림 인스타그램]


이경규와 한채영은 한 부부의 집에 들어가서 한끼를 맛있게 먹으며 이야기를 나눴다. 뱃속에 아이가 있는 부부였기에 자연스럽게 이경규는 “딸이었으면 좋겠나, 아들이었으면 좋겠나”라고 물었고, 부부는 “상관없다”고 답했다.
이후 이경규는 “사실 난 아들을 원했다. 축구선수를 시키고 싶었다”라고 폭탄 발언을 했다.

그는 “그런데 딸 남자친구가 축구선수다. 두 가지를 동시에 다 얻었다”고 속내를 드러냈다.

특히 이경규는 “절대 안 헤어졌으면 좋겠다”라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인천 지진, 안전지대 아냐…포항 여진 후...
  • ▶ 韓전쟁시 日 자국민 매뉴얼…부산 집결 대...
  • ▶ [수능]지난해와 비슷…지구과학Ⅱㆍ물리Ⅰ...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