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KEB하나은행, 은행 최초 포트폴리오 항공기 금융 주선
기사입력 2017-09-14 09:09 작게 크게
아발론에 항공기 7대, 3억 달러 규모

[헤럴드경제=신소연 기자]KEB하나은행이 국내 은행으로서는 처음으로 포트폴리오 항공기금융 주선에 성공했다.

13일 은행권에 따르면, 하나은행은 항공기 임대시장 세계 3위 업체인 아발론(AVOLON)과 총 3억 달러 규모의 포트폴리오 항공기금융 주선 계약을 체결했다. 주간사인 하나은행도 4500만 달러를 지원한다.


아발론은 지원된 자금으로 ‘보잉787-9’ 신형 여객기, ‘에어버스 320’ 여객기 등 7대의 항공기를 구입할 계획이다. 이 항공기들은 남미 최대 항공사인 라탐 항공사와 동남아시아 주요 저가항공사들에 리스될 예정이다.

하나은행은 항공기금융 주선 역량 확대를 위해 포트폴리오 항공기금융 시장 진출을 타진해왔다. 약 1년에 걸친 시장 연구와 아발론 현지 방문을 통한 협상, 경쟁력 있는 상품구조 제안 등의 노력으로 당초 한국계 은행과의 첫 거래에 소극적이던 아발론을 설득하는 데 성공했다.

KEB하나은행 투자금융부 관계자는 “이번 거래를 통해 항공기금융 주선 경험을 쌓을 수 있어 글로벌 시장에서 국내 시중은행을 대표하는 선도적 입지를 다질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국내 및 글로벌 시장을 아우르며 다양한 맞춤형 금융 해결책을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KEB하나은행은 지난 2016년 항공기 임대시장 세계 1위 업체인 에어캡(AerCap)과 국내에서 1억 달러 규모의 항공기금융을 단독 주선한 바 있다.

carrier@heraldcorp.com

  • ▶ [2018 수능] 더 어려워진 수학…올해 수능...
  • ▶ ‘김관진 석방’ 판사, 우병우 동향ㆍ동문...
  • ▶ “北, 귀순 사건 후 JSA 경비병력 모두 교...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