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DGIST, 美 위스콘신주와 글로벌기업 육성 맞손
기사입력 2017-09-14 13:31 작게 크게
- 국내 스타트업 미국시장 진출 지원 등 협력

[헤럴드경제=구본혁 기자]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은 14일 서울 그랜드인터콘티넨탈호텔에서 ‘DGIST-MWERC MWERC 프로그램’ 참여기업 CEO와 스콧 워커 미국 위스콘신주지사와의 간담회를 개최했다.

‘DGIST-MWERC 프로그램’은 해외시장 진출을 희망하는 스타트업을 발굴해 미국 위스콘신주의 강점인 제조 기반 대기업과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투자유치 및 글로벌 기술 경쟁력을 강화하는 맞춤형 글로벌 진출 프로그램이다.

DGIST는 지난 8월 말 프로그램 참여기업에 진성코리아, 랩바이랩, 모임소프트 등 10개의 스타트업을 선정했다.

이들 기업은 오는 10월 16일부터 4주간 미국 위스콘신주 현지에서 진행되는 액셀러레이트 프로그램 ‘벤치랩’에 참여해 미국 현지 대기업 제조 및 구매 담당자 비즈니스 미팅, 투자자 및 자문단 미팅, 창업기업 커뮤니티 참가 등 현지 사업 파트너 발굴과 매칭을 진행할 계획이다.

스콧 워커 위스콘신주지사는 “한국 스타트업들의 글로벌 시장 진출에 필요한 기술과 노하우를 제공함으로써 신산업 분야의 국제적 파트너십을 구축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에너지, 전력, 제어 산업 등의 분야에서 협력해 양국이 상생 발전할 수 있는 새로운 투자로 이어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간담회에 이어 DGIST 손상혁 총장과 스콧 워커 주지사는 DGIST- MWERC 상호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에 서명했다.

양 기관은 글로벌 창업 지원 프로그램 운영에 대한 상호 협력 파트너십을 확인하고, 유망 스타트업의 미국 시장 진출 지원, 투자 유치 등의 분야에서 힘을 합치기로 했다.

손 총장은 “창업 인프라가 잘 구축된 위스콘신주와 협력해 양국의 새로운 경제 성장 동력을 육성하는 파트너십 프로그램을 함께 운영할 수 있어 기쁘다”며 “DGIST는 스타트업들이 기술 경쟁력을 기반으로 국내 시장을 넘어 해외 시장에서도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nbgkoo@heraldcorp.com

  • ▶ 北, 72시간다리 '통문' 설치…JSA 귀순 통...
  • ▶ 정유라 집에 강도…마필관리사 흉기에 찔...
  • ▶ 포항여고가 문대통령께 선물한 3행시 '나...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