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마귀 탓에 승강기에 갇힌 17명 구조
기사입력 2017-09-14 17:37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변압기 근처에서 죽은 까마귀 탓에 부산 해운대구의 한 건물에서 정전 사고가 발생했다. 이 때문에 2000여 가구의 전기공급이 중단돼 10여명의 주민이 엘리베이터에 갇히는 사고가 발생했다.

부산소방당국에 따르면 사고는 14일 오전 9시 45분경 해운대구 송정동 송정해변로 전봇대의 변압기가 손상되면서 발생했다. 직후 송정동과 해운대 신도시 일대 2000 가구에 전기공급이 중단됐다.


이 사고로 해운대 좌동과 중동 아파트단지 내 엘리베이터가 멈춰 주민이 갇혔다는 내용의 신고 22건이 부산시 소방본부에 접수됐다.

119구조대는 현장에 출동, 멈춰 선 엘리베이터 문을 열고 안에 갇혀 있던 시민 17명을 구조했다.

중단된 전기 공급은 사고 발생 2분여 만에 재개됐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G70, 3시리즈·C클래스 발목 잡나…“충분...
  • ▶ [초과이익환수 D-100] “무모한 속도전 우...
  • ▶ 트럼프의 북핵 관점…“로켓맨은 카미카제...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