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관광공사 행사 수익금 횡령 전시업체 대표 적발
기사입력 2017-09-14 20:09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인천)=이홍석 기자]인천관광공사 주관 행사를 위탁 운영한 전시업체 대표가 행사 수익금을 빼돌려 사용하다가 경찰에 적발됐다.

인천 연수경찰서는 14일 업무상 횡령 혐의로 전시업체 대표 A(55)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지난해 6월께 인천관광공사가 주관한 ‘국제 해양ㆍ안전장비 박람회’행사를 위탁 운영하면서 수익금 4억1711만원 가운데 3억원을 빼돌려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행사 수익금은 최종 결산일인 같은 해 7월 25일까지 수익금 은행계좌에서 인출해서는 안 되지만, A 씨는 결산일 10일 전에 2차례에 걸쳐 3억원을 자신의 개인 은행계좌로 이체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이어 자신이 위탁 운영할 다른 행사의 준비 경비로 사용하다가 들키자 이 돈을 공사 측에 반환했다.

gilbert@heraldcorp.com

  • ▶ 김정은 "트럼프, 불망나니 깡패"…태평양...
  • ▶ 인천 초등생 살해범“그것 잡아왔어요?”...
  • ▶ 韓美, 핵잠수함 등 전략자산 전개 논의·...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