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마티스 관절염 치료길 열린다
기사입력 2017-10-12 07:00 작게 크게
- IBS 연구팀, 일산화질소에 선택적 반응하는 하이드로젤 개발

[헤럴드경제=구본혁 기자] 자가면역질환은 인체의 면역 체계가 오작동을 일으켜 정상 조직을 공격하는 질병이다. 체내 대사로 만들어지거나 대식세포가 방출하는 일산화질소의 농도가 환경오염, 스트레스 등에 의해 비정상적으로 높아져 자가면역질환을 악화시킨다.

특히 대표적인 자가면역질환 중 하나인 류마티스 관절염은 아직까지 완벽한 치료제가 없다. 현재 시판 중인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는 항염 작용을 하며 자가면역질환을 억제하지만 일시적 작용에 그친다. 

연구진이 개발한 일산화질소에 선택적으로 작용하는 하이드로젤의 작동원리 모식도.[사진제공=IBS]


기초과학연구원(IBS)은 복잡계 자기조립 연구단 김원종 박사팀이 일산화질소에 선택적으로 반응하는 하이드로젤을 개발, 류마티스 관절염의 새로운 치료법을 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하이드로젤은 생체독성이 매우 낮은 고분자 물질로 이뤄져 부작용이 거의 없는 것이 특징이다.

연구팀이 개발한 하이드로젤은 류마티스 관절염 주변의 일산화질소를 선별적으로 제거해 자가면역 이상반응을 차단한다. 염증이 심한 지역의 활막액을 다량으로 흡수하면서 동시에 약물을 방출하는 매커니즘이다.

하이드로젤의 효과는 살아있는 대식세포를 통해 입증됐다. 하이드로젤과 일산화질소가 만나 고분자의 틈이 벌어지고, 그 사이로 물이 유입돼 실험전보다 질량이 3배 이상 증가했다.

고분자 사슬 사이에 약물을 넣어 병변에 주입하면 활막액이 젤 내부로 들어오면서 약물을 밀어내 치료효과를 극대화 할 것이라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김원종 박사는 “이번 결과는 일산화질소 감응형 하이드로젤 개발을 통한 자가면역질환 관련 질병치료의 선행연구”라며 “현재는 나노사이즈의 하이드로젤로 실제 류마티스관절염에 걸린 쥐를 대상으로 그 효과를 입증하는 단계”라고 설명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국제학술지 ‘어드밴스드 머티리얼스’ 11일자 온라인판에 게재됐다.

nbgkoo@heraldcorp.com

  • ▶ 유명 프로야구 선수, 성폭행 혐의 수사중...
  • ▶ '마약 의혹' MB아들 이시형, 다스 질문에...
  • ▶ ‘통영함 무죄’ 황기철 前해군총장에 국...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