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인도 ‘유령 이발사’ 공포…제보 포상금 1000만원
기사입력 2017-10-13 07:35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인도에 ‘유령 이발사’ 공포가 만연하고 있다. 의식을 잃은 사이 머리카락이 잘렸다는 피해자가 속출하면서다.

카슈미르 주의 경찰 당국은 최근 이 일대에 괴한에 의해 강제로 머리카락이 잘렸다는 신고를 최소 40건 접수했다고 밝혔다. 최초 신고는 지난 7월이다. 이후 인근 라자스탄주와 수도 델리에서도 비슷한 증언과 신고가 이어졌다.

[사진=연합뉴스TV]


일부 지역에서는 주민들이 자경단을 꾸려 집단행동을 하고 있다.

한국인 20대 남성 관광객 1명도 유령 이발사로 오인돼 군중과 맞닥뜨렸다 경찰에 의해 구조되기도 했다.

경찰은 ‘유령 이발사’ 제보 포상금을 기존의 두 배인 60만 루피(약 1000만 원)로 올렸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신태용호 호흡기 연장..35년만에 한일전 ...
  • ▶ [한일전] 신문선 “일본 사실상 3진격”
  • ▶ 염기훈의 네번째 골…한일전 ‘4대 1’로...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