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태용 “세르비아전 큰 변화 없을 것…선수들 자신감 커졌다”
기사입력 2017-11-12 19:21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콜롬비아를 꺾고 분위기 반전에 성공한 신태용 축구대표팀 감독이 세르비아전에서도 팀에 큰 변화는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신 감독은 12일 오후 울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세르비아전 대비 훈련에 앞서 취재진을 만나 “세르비아전에서 큰 변화는 없을 것”이라면서 “조직력을 다지는 형태로가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신 감독은 “콜롬비아전 승리로 전체 분위기가 반전되고 자신감을 얻었다는 게 핵심”이라면서 “하루 지나면서 선수들 사이에 ‘우리도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커졌다”고 전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10일 남미의 강호 콜롬비아를 상대로 눈에 띄게 좋아진 경기력을 바탕으로 2-1 승리를 거둔 대표팀은 14일 울산문수축구경기장에서 세르비아와 맞선다.

이전까지 변형 스리백 등을 주로 택했던 신 감독은 콜롬비아전에서 손흥민(토트넘)과 이근호(강원)를 투톱으로 세운 4-4-2 전술로 콜롬비아를 제압했다.

신 감독은 “세르비아전에서 4-4-2를 계속 가져갈지 아직은 고민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번 평가전은 상대하는 나라의 색깔이 각자 다르다. 남미팀과 유럽팀에 어떻게 대응하는지 보는 자리”라면서 “세르비아를 상대로 그런 전술이 먹힐지 모르겠지만 어떻게 하는 것이 가장 잘하는 것일지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최경환 "안받았다" 부인하자 국정원 "직접...
  • ▶ “세월호때도 이랬으면…” 포항대피소에...
  • ▶ 이재명, 남경필에 철퇴 "박근혜 수호천사...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