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성심병원 간호사들 “김진태 후원금 강요 재조사” 요구
기사입력 2017-11-15 07:00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춘천시민연대는 춘천성심병원 간호사들이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에게 정치 후원금을 내도록 강요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선거관리위원회에 재조사를 요구했다고 밝혔다.

춘천시민연대는 최근 “간호사들이 주고받은 문자 내용과 엑셀 파일을 통해 후원금 명세를 관리한 정황이 모두 공개됐다”며 “상당히 조직적으로 이루어진 일”이라고 비판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춘천시민연대는 “후원금 강요가 상당히 조직적이고 반복적으로 이루어진 정황이 확인됐음에도 선관위는 수간호사 개인의 일탈로 규정하고 서면경고 조치하는 데 그쳤다”며 김진태 의원실과 연계 가능성에 대한 조사가 제대로 이루어 지지않고 사건이 마무리됐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정치자금법에 명시된 관련 내용을 적용하더라도 선관위 조사와 조치는 봐주기 조사와 처벌로 볼 수밖에 없다”며 “관련자들을 법에 정해진 대로 철저히 조사해서 처벌해달라”고 재조사를 촉구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최경환 "안받았다" 부인하자 국정원 "직접...
  • ▶ “세월호때도 이랬으면…” 포항대피소에...
  • ▶ 이재명, 남경필에 철퇴 "박근혜 수호천사...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