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상갤러리]
기사입력 2017-11-15 11:37 작게 크게

전인경 Mandala170101, Acrylic on canvas, 150×150cm, 2017


서울 마포구 와우산로의 벽과나사이 갤러리는 만다라 등 자기수양적 작품에 천착해 온 작가 전인경의 개인전 ‘헤테로포니’를 개최한다. 헤테로포니는 음악용어로, 선율의 다양성을 주기위해 하모니를 이루면서 다른음을 생성하는 연주를 말한다. 작가는 선과 원의 리디미컬한 조합으로 빛의 흐름과 색의 운율을 보여준다. 11월 30일까지.
  • ▶ ‘북미열차’, 탈선 이틀만에 본궤도… 文...
  • ▶ 국민연금 받아 기초연금 깎인 10만명 전액...
  • ▶ “중국은 한반도 평화 원하지 않아…원하...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광고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