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DJI, 대학생 로보틱스 대회 ‘로보마스터 2018’ 접수 시작
기사입력 2017-11-15 13:54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정아 기자] 전 세계 민간용 드론 시장 70%를 점유한 다장(大疆·DJI)이 전 세계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개최하는 로봇 경연 대회 ‘로보마스터 2018’ 접수를 시작한다.

내년으로 4회째인 로보마스터는 기술자들이 팀을 이뤄 차세대 로봇을 디자인하고 해당 로봇으로 경쟁하는 DJI의 연례행사다. 대회는 내년 7월 중 개최될 예정이다. 우승팀은 약 8400만 원(7만5000달러)의 상금과 기술적ㆍ학업 지원, DJI 인턴 기회 등이 주어진다.

처음 참가하는 해외팀은 로봇 개발에 필요한 약 167만 원(1500달러)의 부품을 무상으로 제공받을 수 있다. 기술 지원을 위한 DJI 소속 전담 어드바이저 등도 배정될 예정이다.

2017 로보마스터 대회 사진 [제공=DJI]


지난 2015년 시작된 로보마스터는 최근 전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로봇 공학 대회 중 하나다. 지난해에는 7000명 이상의 학생으로 구성된 200개 팀이 예선에 참가했다. 중국 선전 최대 규모의 스포츠 아레나인 ‘선전 베이 스타디움’에서 약 2만 명의 관람객이 지켜보는 가운데 중국 광저우의 화남이공대 화남호(South China Tiger)팀이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로보마스터는 다수의 엔지니어로 구성된 팀들이 영웅(hero), 보병(infantry), 기술자(engineer), 드론(drone), 베이스(base)로 구성된 5가지 로봇을 개발, 경쟁하는 로봇 대회다. 각 팀은 7분 동안 장애물이 있는 경기장에서 서로에게 공격을 가한다. 공격을 받으면 로봇의 체력 포인트(HP)가 줄어든다. 상대 팀의 베이스 로봇을 격퇴한 팀 또는 마지막에 베이스 로봇의 HP가 더 높은 팀이 승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석지현 DJI 코리아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담당은 “국내 뛰어난 공학도와 로봇 인재들이 글로벌 경쟁 무대에서 한국 로봇 기술을 자랑해 향후 국내 기술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로보마스터 2018 접수는 공식 웹사이트에서 오는 12월 10일까지 접수받는다.

▶관련기사 보기: [바람난과학] 당신이 지금 서 있는 곳, 로보마스터


dsun@heraldcorp.com

  • ▶ 이국종 교수 ‘인격 테러범’으로 저격한...
  • ▶ 유엔사 “북한군, JSA 군사분계선 넘어 총...
  • ▶ 박인숙 “북한인권 외면하는 정의당 김종...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