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고객 여행경비 ‘먹튀’ 하나투어 대리점 대표 검거
기사입력 2017-11-15 14:55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고객 1000여 명의 여행경비를 받아 챙긴채 잠적했던 하나투어 판매대리점 대표가 경찰에 붙잡혔다.

15일 경기 파주경찰서는 사기 및 횡령 혐의로 A(35)씨를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경기도 파주와 일산 지역에서 하나투어 판매대리점을 운영하면서 고객 950명이 입금한 여행경비 약 10억 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 7일 A씨에 대한 피해자 측 고소장이 접수된 이후 출국금지 등의 조치와 함께 수사를 벌여 왔다.

경찰은 A씨가 고객 유치를 위해 여행상품 판매대리점의 평균 중개 수익률에 훨씬 못 미치게끔 할인을 해주다가 사태가 벌어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하나투어 측은 범인이 붙잡힌 만큼 고객들의 여행에 차질이 빚어지도록 않도록 신속한 후속 조치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최경환 "안받았다" 부인하자 국정원 "직접...
  • ▶ “세월호때도 이랬으면…” 포항대피소에...
  • ▶ 이재명, 남경필에 철퇴 "박근혜 수호천사...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