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유시민 “비트코인만은 진짜 손대지마라” 충고
기사입력 2017-12-08 07:32 작게 크게
-비트코인은 도박, 투기적 기능만 있어
-각국 정부 결국 불법화 조치 나설 것


[헤럴드경제=이슈섹션]‘썰전’ 유시민이 최근 광풍이 불고 있는 ‘비트코인’의 위험성에 대해 지적했다.

7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유시민, 박형준이 출연해 ‘가상화폐 열풍의 명암’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이날 유시민은 “경제학을 전공한 사람으로서 진짜 손대지 말라고 권하고 싶다”며 ‘비트코인은 사회적 생산적 기능이 하나도 없는 화폐“라고 꼬집었다. 비트코인이 오직 ’투기적 기능‘만 한다고 생각하는 그는 ”채굴이 끝나면 다른 이름을 가진 비트코인 같은 것을 또 누군가가 만들 것“이라며 ”바다이야기처럼 도박과도 같다“고 덧붙였다.

유시민은 “비트코인을 개발한 사람들이 엔지니어다. 화폐라는 게 뭔지 모른다”며 ‘화폐’는 단순한 거래수단이 아니라고 말했다. 유시민은 “화폐를 관리함으로써 가치의 안정성도 보증하고, 국내 경기변동도 조절하고, 국민경제를 안정되고 순조롭게 운영하기 위한 수단으로 화폐를 사용하고 있다”며 “그런데 비트코인 같은 화폐가 전 세계를 점령해서 각국 정부의 통화조절 기능이 사라진다면 투기꾼한테만 좋을 것”이라는 의견을 밝혔다.

그러면서 유시민은 “언젠가는 비트코인에 대해 각국 정부와 주권국가들이 불법화조치를 할 수밖에 없다”고 예상했다. 실제로 우리나라에서는 ‘가상통화대책 TF’를 발족하고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에 대한 강도 높은 규제를 예고한 상황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손학규 급부상…국민의당 비대위원장ㆍ통...
  • ▶ ‘한국 기자폭행’ 외신은 경악-中언론은...
  • ▶ 우병우 3번만에 구속…민정수석때 사찰 결...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