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낸시랭 “‘왕진진과 사실혼’ 주장 여성에게 협박 당해”
기사입력 2017-12-30 16:14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팝 아티스트 낸시랭(본명 박혜령)이 남편 왕진진과 사실혼 관계라고 주장하는 여성으로부터 협박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낸시랭은 30일 서울 역삼동 삼정호텔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남편 왕진진을 둘러싼 논란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낸시랭은 “황모씨(왕진진과 사실혼 관계라고 주장하는 여성)에게서 여러 차례 협박과 모함을 받았다. 아침부터 저녁까지 시달렸다”며 “그 분이 내게 ‘내 남편에게서 떨어져라. 간통죄로 신고하겠다’고 계속 주장했다. 관련 증거도 다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팝 아티스트 낸시랭(오른쪽)과 남편 왕진진(전준주)이 30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삼정호텔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낸시랭은 “그 분은 엄연히 법적 남편이 존재하며 그 남편과 낳은 자녀가 3명이나 된다”고 덧붙였다.

낸시랭은 앞서 지난 27일 SNS를 통해 결혼 소식을 깜짝 발표해 충격을 줬다. 용산구청 포토존에서 왕진진과 함께 혼인신고서를 들고 찍은 인증사진을 공개했다.

낸시랭은 사진과 함께 “우리의 사랑 행복 이 길에 모두가 함께 행복하고 축복된 나날이 계속 되기를 진심으로 소원합니다. 축하해주시고 응원해주세요”라고 밝혔다.

그러나 낸시랭-왕진진의 결혼 소식이 공개되자 상황은 예상치 못한 쪽으로 흘러갔다.

남편 왕진진과 관련된 각종 루머가 확산되기 시작한 것이다. 결국 낸시랭은 지난 29일 기자회견을 예고했고, 이날 기자회견에서 그간의 각종 의혹에 대한 입장을 밝힌 것이다.

여론은 이제 낸시랭이 지목한 황모씨가 어떤 반응을 보일 것인지 주목하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북한 귀순 병사 오청성 “사망사고 내고 ...
  • ▶ 가상화폐 거래실명제 30일 시행…"실명만...
  • ▶ 조윤선 오늘 2심 선고..구속 가능성은?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