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수평경영’ 강화…사내 호칭 ‘님’으로 통일
기사입력 2018-01-12 10:15 작게 크게
- 임원 전용 엘리베이터도 개방
- 사장 직책 호칭도 폐지

[헤럴드경제=최상현 기자]SK텔레콤이 조직내 수평 문화 확산 차원에서 사내 호칭을 ‘님’으로 통일했다.

SK텔레콤은 11일 전사 공지를 통해 이름 바로 뒤에 ‘님’을 붙이는 방식으로 시행에 들어갔다고 12일 밝혔다.


기존 사내 호칭은 ‘매니저’, ‘팀장’, ‘ 실장’ 등이었다.

단 조직별로 필요한 경우 ‘님’ 외에 영어 이름이나 별칭 등을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다른 조직의 직원 이름을 모를 경우에도 기존처럼 직책이나 역할에 님을 붙여 부를 수 있다.

사내 호칭 변경은 지난 2006년 직원 호칭을 매니저로 통일한 이후 12년 만이다. 당시에는 팀장과 임원은 제외했지만 이번에는 전사로 확대했다.

조직 간 협업을 위해 연초 조직개편 이후 기존 팀장 표기도 ‘팀리더’로 변경했다.

작년 말부터는 임원 전용 엘리베이터를 전 직원에 개방했다. 이런 조치는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이 직접 구상하고 추진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 사장은 신년 메시지에서 수평 경영을 강조하며, 미국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8’에서도 수행 임원을 최소화하기도 했다.

앞서 LG유플러스도 연초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의 주문으로 사내 호칭을 ‘님’으로 변경했다.

bonsang@heraldcorp.com
  • ▶ 김기식 “아들 그렇게 되지 않았다면”…...
  • ▶ 안희정, 판·검사 출신 거물급 변호인단 ...
  • ▶ 조양호 “조현민ㆍ조현아 모든 직책서 사...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광고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