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선수 모친상…영국 런던서 교통사고 사망
기사입력 2018-01-12 14:55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박지성 전 국가대표 축구선수의 모친이 영국에서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12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박지성(36)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 겸 JS파운데이션 이사장이 모친상을 당했다.

대한축구협회 관계자는 12일 “박지성 본부장의 어머니, 장명자 씨가 오늘 새벽 영국 런던 현지에서 돌아가셨다. 자세한 내용은 파악 중”이라고 전했다.

[사진=연합뉴스]


한 매체에 따르면 장 씨는 현지에서 교통사고를 당한 후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끝내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지성 본부장은 지난해 11월 8일 축구협회 임원진 인사 때 유소년 축구 장기발전 계획을 수립할 유스전략본부 최고 책임자로 발탁됐다.

영국 런던에서 생활하고 있는 박지성 본부장은 지난달 귀국해 업무를 파악한 뒤다시 런던으로 돌아갔다.

박지성이 운영하는 재단 JS 파운데이션에서는 아직 공식 입장을 내놓지 않은 상황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안민석 “주진우 ‘김부선 스캔들’ 진실...
  • ▶ 문성근 ‘김부선 스캔들’ 얽히자…“어처...
  • ▶ 배현진 낙선 인사 “행복하고 감사했다”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광고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