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태국 피피섬, 쾌속정 폭발…관광객 16명 부상
기사입력 2018-01-14 20:22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 태국 유명 관광지인 피피 섬 인근에서 14일 관광객을 태운 쾌속정이 폭발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날 정오(현지시간)께 푸껫주(州) 라싸다 항구에서 출발한관광용 쾌속정 ‘킹 포세이돈 959호’가 연료 누출 후 확인 과정에서 폭발한 뒤 화염에 휩싸였다.

폭발 사고로 쾌속정에 타고 있던 중국인 관광객 등 16명이 다쳐 인근 끄라비와 푸껫의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연료 누출을 확인하고 점검하려던 쾌속정 조타수 등은 심한 화상을 입은 것으로전해졌다.

한 목격자는 “배가 스노클링 명소인 바이킹 동굴 앞을 지날 때쯤 연료 누출이 확인됐고, 조타수가 엔진을 확인하기 위해 커버를 여는 순간 폭발이 일어났다”고 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북한 귀순 병사 오청성 “사망사고 내고 ...
  • ▶ 가상화폐 거래실명제 30일 시행…"실명만...
  • ▶ 조윤선 오늘 2심 선고..구속 가능성은?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