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피피섬 쾌속정 폭발…피해 규모는?
기사입력 2018-01-14 21:17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태국 유명 관광지인 피피섬 인근에서 14일 관광객을 태운 쾌속정이 폭발해 16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

14일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날 정오께 푸껫주 라싸다 항구에서 출발한 관광용 쾌속정 ‘킹 포세이돈 959호’가 연료 누출 후 확인 과정에서 폭발했다.

폭발 사고로 이 배에 타고 있던 중국인 관광객 등 16명이 다쳐 인근 끄라비와 푸껫의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 중이다.


[사진제공=연합뉴스]



폭발 원인은 연료 누출과 연관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료 누출을 확인하고 점검 중이던 쾌속정 조타수 등은 심한 화상을 입었다고 한다.

목격자 증언에 의하면 배가 스노클링 명소인 바이킹 동굴 앞을 지날 때쯤 연료 누출이 확인됐다. 이에 조타수가 엔진을 확인하기 위해 엔진 커버를 여는 순간 ‘쾅’하는 굉음과 함께 폭발이 일어났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조폭 의혹 코마트레이드 이준석, 성남시 ...
  • ▶ 김영환, 이재명 조폭 연루 의혹에 “자신...
  • ▶ 해병헬기 ‘마린온’ 사고 생존자 위독…...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광고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