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상갤러리]
기사입력 2018-02-12 11:33 작게 크게

박능생, Spain Toledo, 2017, 화선지에 수묵과 주묵, 60X75cm [제공=도로시 살롱]

동양화를 전공한 권인경, 박능생, 박영길 세 작가는 전시 참석차 출장으로 다녀온 스페인 풍경에 매료돼 이를 화폭에 옮겼다. 전통적 재현이 아닌 그들이 느꼈던 공간과 장면을 동양화 기법으로 재구성한 것이다. 풍경들은 얼핏 한국이나 일본, 중국의 모습인 듯 하다. 자세히 살펴보아야 스페인임을 알 수 있다. ‘인식=현실’임을 역설한다. 삼청로 도로시 살롱, 2월 25일까지.
  • ▶ ‘나경원 비서’ 박창훈, 靑 국민청원 등...
  • ▶ 나경원 “비서 언행 사과, 제 불찰”
  • ▶ 김진태 “전두환 경비 내년 철수, 짜증나...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광고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