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기업銀-기보, 기술 중소기업 일자리 안정 금융지원 협약
뉴스종합|2018-02-14 09:01
[헤럴드경제=강승연 기자]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은 13일 서울 중구 을지로 본점에서 기술보증기금과 ‘기술중소기업의 일자리안정을 위한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기업은행은 기술보증기금에 보증료 지원기금 7억원을 출연하고, 기술보증기금은 고용노동부의 일자리안정자금 수혜기업에게 1000억원 규모의 보증서를 발급해 보증서 담보대출을 지원한다.

김도진 기업은행장(왼쪽)과 김규옥 기술보증기금 이사장이 13일 서울 을지로 소재 기업은행 본점에서 기술중소기업의 일자리 안정을 위한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IBK기업은행]


기업은행은 거래 기여도에 따라 대출금리를 최대 1.3%포인트 감면하고, 처음 1년 간 보증료 0.7%포인트를 지원한다. 기술보증기금은 연 0.7% 고정 보증료를 적용해, 대출 받는 기업은 처음 1년 동안 보증료가 전액 면제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최저임금 인상으로 인건비 부담이 가중된 중소기업의 경영안정과 근로자의 고용불안해소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spa@heraldcorp.com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