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시군 부단체장, 안양서 설명절 이웃돕기
기사입력 2018-02-14 20:31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안양)=박정규 기자]경기도는 지난 13일 안양4동주민센터에서 도내 시군 부단체장 현장회의를 가졌다.

이번 회의에는 경기도 내 시․군 부단체장 31명과 경기도 실국장 등 40명이 참석했다. 규제혁파, 일자리 안정자금에 대한 보고에 이어 설 연휴동안 주민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설 명절 종합대책을 집중 점검했다. 


회의 종료 후 경기도 부지사와 시․군부단체장은 지역 상권을 살리기 위해 안양시에서 발행한 지역화폐인 안양사랑상품권을 구입해 인근 중앙시장에서 설 명절 용품을 마련했다. 

중앙시장에서 장보기 한 물품과 기탁한 88만원의 안양사랑상품권은 안양시 간부공무원들이 호계시장에서 구입한 물품을 더해 안양종합사회복지관에 후원했다. 

이필운 안양시장은“이웃들이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안양사랑상품권으로 전통시장에서 설 명절 용품을 구입해 기부한 시군 부단체장들에게 감사하다”고 했다. 

fob140@heraldcorp.com
  • ▶ 이승비 추가 폭로 “많은 분들이 공공장소...
  • ▶ 팀코리아 비웃은 여자 팀추월…“몰랐다”...
  • ▶ 팀원 버린 김보름-박지우, 경기도 매너도...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