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전주한옥마을의 힘!…관광객 2년 연속 1000만 돌파
라이프|2018-03-13 15:50
[헤럴드경제=이슈섹션]전주한옥마을의 인기가 식을 줄 모르고 있다.

전주시는 13일 “빅테이터를 분석한 결과, 지난 한 해 한옥마을을 찾은 관광객은1천98만5천95명으로 2016년에 이어 2년연속 1천만명을 넘겨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2016년에는 1천50만8천213명이었다.

국제슬로시티연맹으로부터 슬로시티(Slow City)로 지정된 전북 전주시 한옥마을의 풍경. [사진=연합뉴스]


이는 작년 1∼12월 한옥마을에서 사용된 이동통신 기록과 카드 이용 데이터 등 공공분야 빅데이터 분석을 바탕으로 집계한 결과다.

연령별로는 40대(20.79%)가 가장 많았고 30대(19.26%), 20대(17.88%), 50대(17.1%) 등의 순이었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과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지역의 방문객이 361만5천858명으로 전체의 32.91%를 차지했다.

전주시는 이번 결과를 바탕으로 명품한옥마을 조성과 글로벌 문화관광도시 기반구축을 위한 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