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복지돌 소녀주의보, 종로경찰서 홍보대사로 위촉
엔터테인먼트|2018-04-02 16:26

서울 종로경찰서는 지난달 30일 재능기부를 통해 나눔의 문화를 전파하고 있는 걸그룹 소녀주의보를 사회적 약자 보호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소녀주의보는 종로경찰서가 진행하는 사회적 약자 보호 캠페인에 동참하고, SNS를 비롯한 온, 오프라인을 통한 홍보활동에 적극 나서기로 약속했다. 이 캠페인에는 코미디언 김종석, 가수 팝핀 현준, 국악인 박애리 부부도 함께한다.

서울 종로경찰서 김준영 서장은 “여성, 아동, 노인,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보호와 이들에 대한 범죄예방을 위하여 소녀주의보가 적극적으로 활동해주기를 바란다” 며 “뜻있는 연예인들이 홍보대사로 참여함으로써 사회적 약자 보호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을 높이고, 국민들에게 더욱 친근감 있는 경찰로 다가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고 전했다.

이 날, 서울종로경찰서로부터 사회적 약자 보호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감사장을 받은 뿌리엔터테인먼트 김태현 대표는 “소녀주의보는 처음부터 사회적 약자를 위한 나눔과 배려를 목적으로 결성된 걸그룹” 이라며 ”비록 나이는 어리지만, 우리사회가 지향해야 할 나눔의 시대정신을 이해하고 공감하는 예쁜 소녀들로 소녀주의보가 꿈꾸는 따듯한 세상에 관심 가져주기를 바란다”며 소감을 밝혔다.

한편 소녀주의보는 봄 새 학기를 맞아 ‘힐링스쿨’ 프로그램에 집중할 계획이다. 힐링스쿨은, 각급학교로 직접 찾아가서 학생들과 함께 어우러지는 오픈 콘서트이다. 힐링스쿨을 원하는 학교는 뿌리엔터테인먼트에 문의하여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조갑천 kab@heraldcorp.com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