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노랗고 빨간 머리ㆍ파마머리 승무원 곧 등장’…티웨이 승무원 헤어규정 없앤다
라이프|2018-05-04 17:06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앞으로는 기내에서 묶음ㆍ단발 외에도 다양한 헤어스타일을 한 승무원들을 만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4일 티웨이항공은 오는 8일부터 기내승무원 헤어 규정을 없애기로 했다고 밝혔다.

파마나 염색, 긴머리를 묶지 않아도 되며 자유로운 헤어 연출이 가능할 것으로 보여 승무원들 사이에서 벌써부터 기대가 가득하다는 이야기가 들려온다.

[사진=티웨이항공 SNS 캡처]


현재 국적기 대부분은 여성 승무원은 올림머리나 단발머리는 허용하지만 파마나 염색 등은 금지하고 있기 때문에 이번 티웨이의 규정 완화는 향후 다른 항공사에도 영햐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이날 티웨이항공은 “승무원들이 헤어스타일 등 겉모습을 꾸미기보다 승객 안전에 더 집중할 수 있게 시간을 보장하고, 직원 개성과 스타일을 존중하는 경영 철학을 반영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또한 승무원 유니폼도 다양한 콘셉트로 선택할 수 있다고 전했다. 재킷과 치마 정장, 원피스, 활동이 편한 바지 등으로 구성된 티웨이 유니폼을 2가지 컬러, 6가지 스타일로 다양하게 매치해 연출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online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