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노조, 박창진 사무장 제명
기사입력 2018-05-16 20:00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박창진 대한항공 사무장이 대한항공노동조합에서 제명됐다.

16일 한국일보에 따르면 대한항공 노조는 전날 운영위원회를 열어 박 사무장을 노조에서 제명했다.

노조 관계자는 “박 사무장이 언론 인터뷰에서 ‘현 노조는 어용 노조’라고 주장해 명예를 실추시켰고,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행사에 참석해 발언하는 등 이적행위를 일삼았다”고 주장했다.


대한항공 노조는 한국노총에 속해있다. 이에 대해 박 사무장은 “딱히 밝힐 입장이 없다”고 말했다고 한국일보는 전했다.

대한항공에는 1만 800명이 가입한 한국노총 산하 노조와 약 1100명이 가입한 민주노총 소송 대한항공조종사 노조, 600명 규모의 독립노조인 대한항공조종사 새노조 등 3개의 노조가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트럼프"북미정상회담 열리면 12일이 될 것...
  • ▶ 성매매 여배우, “성폭행당했다” 거짓 진...
  • ▶ [어떻게 생각하십니까]최저임금 산입범위...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광고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