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 최고 2.8% 주거래우대 자유적금 출시
기사입력 2018-05-17 09:23 작게 크게
월 최대 300만원 한도…1인 3계좌까지

[헤럴드경제=강승연 기자]케이뱅크(은행장 심성훈)는 복잡한 우대조건을 최소화하고 금리를 연 2.8%까지 높인 ‘주거래우대 자유적금’을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주거래우대 자유적금은 월 최소 1000원 이상 최대 300만원 한도 내에서 1인 3계좌까지 가입할 수 있다. 1인당 월 최대 900만원까지 가입할 수 있는 셈이다. 

케이뱅크는 복잡한 우대조건을 최소화하고 금리는 높은 ‘주거래우대 자유적금’을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사진제공=케이뱅크]


금리는 가입기간에 따라 기본금리 연 2.0%∼2.2%에 최고 연 0.6%의 우대금리가 적용돼 최고 연 2.6%(1년)∼2.8%(3년)를 받을 수 있다.

우대금리는 ▷급여이체 또는 통신비 자동이체 중 택 1 ▷체크카드 사용(월 20만원 이상) 등 두 가지만 충족하면 된다.

급여이체 인정기준은 50만원 이상의 급여와 함께 월급/급여/수당/보너스 등 급여임을 알 수 있는 단어 또는 고객정보의 직장명이 입금 적요에 포함돼야 한다. 통신비 자동이체는 케이뱅크 입출금통장 또는 체크카드로 통신 3사(KT, SKT, LGU+)의 통신비 자동이체 설정하면 된다.

아울러 케이뱅크는 오는 19일부터 6월 17일까지 일산 고양에 위치한 원마운트와 체크카드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벤트 기간 내에 케이뱅크 체크카드로 원마운트 워터파크 또는 스노우파크 입장권 현장 구매 시 각각 1인 54%, 57% 현장할인 적용된다. 자세한 사항은 케이뱅크 앱 또는 웹 ‘혜택존’에서 확인 가능하다.

케이뱅크 안효조 사업총괄본부장은 “주거래우대 자유적금은 우대금리 조건을 단순화해 보다 많은 고객이 높은 금리 혜택을 누릴 수 있게 했다”며 “앞으로도 케이뱅크를 많이 이용하는 고객에게 보다 나은 혜택을 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pa@heraldcorp.com
  • ▶ 태풍 리피 가니 룸비아…제주 먼바다에 영...
  • ▶ 안희정 아들, 父 무죄에 “상쾌, 잘못한 ...
  • ▶ 송영길 “안희정 무죄, 딸이 엄청난 항의...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광고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