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ㆍ13 지방선거] 투표율 오후 3시 50.1%…인천 가장 낮아
기사입력 2018-06-13 15:21 작게 크게
-4년전 대비 4.1%p 상승…“60% 안팎 기대”



[헤럴드경제]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제7회 전국동시 지방선거 투표일인 13일 오후 3시 기준 투표율이 50.1%로 나왔다고 밝혔다.

전체 유권자 4290만7715명 중 2151만8219명이 투표를 끝마쳤다. 이 투표율은 지난 8~9일 실시된 사전투표와 거소투표 투표율도 더한 값이다. 사전투표율은 20.14%로, 전국 단위 선거로는 두 번째로 높은 투표율을 기록한 바 있다.



[사진=연합뉴스]





오후 3시 현재 투표율은 2014년 6ㆍ4 지방선거 당시 같은 시각 투표율 46.0%보다 4.1%p 높다. 이 격차를 투표 종료(오후 6시)까지 유지하면 최종 투표율은 60%가 넘어갈 것으로 예측된다.

중앙선관위 관계자는 “현재 추세대로라면 투표율은 60% 안팎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4년 전 6ㆍ4 지방선거의 최종 투표율은 56.8%다. 지역별로는 전남의 투표율이 61.40%(96만8748명)로 가장 높았다.

지방선거 승부처로 꼽히는 수도권 3개 지역(서울 48.5%ㆍ경기 47.5%ㆍ인천 45.3%)의 투표율은 모두 평균치를 밑도는 중이다.

인천의 투표율은 17개 시ㆍ도 가운데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투표는 이날 오전 6시 전국 1만4134개 투표소에서 일제히 시작됐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공지영 “김부선, 죽음 직전 갔다가 내 증...
  • ▶ 폴 크루그먼, 터키에 경고 “1998년 아시...
  • ▶ 신안 해수욕장서 상의 벗겨진 여성 시신 ...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광고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