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성년자 동성 제자 성폭행…유명 성악가에 징역 7년
기사입력 2018-06-14 14:18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동성 제자를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유명 성악가에게 징역 7년이 선고됐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14일 성악가 권 모 씨의 선고 공판에서 징역 7년과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120시간 이수를 선고하고, 5년 동안 정보공개를 명령했다.


재판부는 피해자들 뿐만 아니라 권 씨를 신뢰하던 피해자 부모들도 큰 충격에 빠져 처벌을 강력히 원하고 있다며, 그런데도 권 씨는 전혀 반성을 안 하고 피해자들을 비난하는 등 중형 선고가 불가피하다고 설명했다.

권 씨는 지난 2014년 말부터 수년 동안 고등학생이었던 A 군을 성폭행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A 군의 동생과 고향 친구를 성추행한 혐의도 받는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어김없이 또 만났다”…대표팀 오랜 친...
  • ▶ 문 대통령 “노무현 정신 완성…지역주의...
  • ▶ “여자 맞나 보자”…20대 여성 '가슴 만...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광고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