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생산직 일당 8만7177원…전년比 11.7% 올라
기사입력 2018-06-14 14:38 작게 크게
중기중앙회 1200社 조사…CAD설계사 12만4546원 최고·단순노무원 7만1837원 최저

올해 중소제조업의 생산직 평균 일급여액이 8만7177원으로, 전년에 비해 11.7% 올랐다.

중소기업중앙회는 ‘2018년도 상반기 중소제조업 직종별 임금조사’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4일 밝혔다. 

중앙회는 매년 3월 매출액 30억원 이상 중소제조업체 1200개 사를 대상으로 일급을 조사해 발표한다. 이는 국가를 당사자로 하는 계약 때 제조원가 계산의 기준인 노무비 산정의 기초자료가 된다. 


3월 중 중소제조업 생산직 근로자 전체 조사직종(117개)의 평균 조사노임(일급)은 8만7177원. 전년 7만8014원보다 11.7%오른 것으로, 2000년 이후 세번째 두자릿수 상승폭이다. 2006년 11.7%, 2007년 14.2%였다.

이번에 발표된 조사노임은 6월 15일부터 적용된다.

노임단가 상위 직종은 CAD설계사(회로) 12만4546원·전기기사(12만776원), 화학공학 품질관리사(11만3782원) 등의순. ▶표 참조

노임단가가 가장 싼 직종은 단순노무종사원 7만1837원, 수동물품 포장원으로 7만3701원, 요업원(7만3806원), 방직기조작원(7만4889원), 전자제품조립원(7만4906원) 등이었다.

조문술 기자/freiheit@heraldcorp.com
  • ▶ 태풍 리피 가니 룸비아…제주 먼바다에 영...
  • ▶ 안희정 子, 父 무죄에 “상쾌, 잘못만큼만...
  • ▶ 송영길 “안희정 무죄 선고에 내 딸이 엄...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광고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