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콘테 가고 사리 오고…첼시, 새 감독 내정
엔터테인먼트|2018-07-13 10:35

마우리치오 사리 감독.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첼시구단이 안토니오 콘테(49·이탈리아) 감독을 경질하고 마우리치오 사리(59·이탈리아) 나폴리 감독을 후임 사령탑으로 내정할 것으로 전해졌다.

영국 BBC를 비롯해 ESPN 등은 13일(한국시간) “첼시가 조만간 콘테 감독의 경질과 사리 감독의 영입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첼시는 2017-2018 시즌 정규리그에서 5위로 마치면서 2018-2019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에 실패하고 유로파리그 무대에 나선다.

이 때문에 콘테 감독은 지난 시즌부터 경질이 예상됐다. 첼시 구단은 지난 5월 FA컵 결승전까지 기다려줬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1-0으로 꺾고 우승한 뒤 본격적으로 후임 감독 선임 작업에 나섰다.

콘테 감독의 후임은 지난 시즌 이탈리아 세리에A 무대에서 나폴리를 준우승으로이끈 사리 감독이 맡을 예정이다.

BBC는 “첼시의 세스크 파브레가스는 자신의 SNS를 통해 콘테 감독에게 행운을 빌어주는 글을 남겼다”며 “콘테 감독이 이번주 팀의 프리시즌 훈련을 이끌었지만 곧 사리 감독이 지휘봉을 이어가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