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키케 플로레스와 스페인서 협상”…축구대표팀 새 사령탑 후보 급부상
엔터테인먼트|2018-08-10 09:36

[사진=게티이미지]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스페인 출신 키케 플로레스가 축구대표팀 새 사령탑 유력 후보로 급부상했다.

스페인 일간지 AS는 10일(한국시간) “대한축구협회가 2022 카타르 월드컵 감독으로 플로레스 감독과 협상을 시작했다. 축구협회는 협상단을 스페인으로 파견해 직접 만날 예정이다”고 보도했다.

언론에 따르면 키케 감독은 협회의 영입 제안을 검토하고 있고, 수일 내에 답변할 전망이다. 최근 이집트축구협회가 키케 감독에게 접근했지만 최종 결정은 거절이었다. 키케 감독은 한국 대표팀 외에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의 제안을 받았다.

1965년생인 플로레스는 1990 이탈리아 월드컵에 참가한 스페인 국가대표 출신 지도자다. 발렌시아, 벤피카,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왓포드 등 스페인은 물론 잉글랜드, 포르투갈 등 서유럽 클럽을 맡아 좋은 성적을 자주 낸 그는 특히 2009~2010시즌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우승을 이끌기도 했다.

그는 지난 달 스페인 새 사령탑 후보로도 지목됐다. 루이스 엔리케, 미첼과 함께 물망에 올랐는데 스페인축구협회는 결국 루이스 엔리케를 선택했다.

김판곤 위원장은 외국인 지도자 선임 기준으로 월드컵 예선을 통과한 지도자, 빅리그 팀을 지도한 지도자, 리그 및 대륙별 국제대회 우승 경험 등을 꼽았다.

플로레스 감독은 국가대표팀 지도 경력은 없지만 2008/2009시즌 벤피카의 리그 우승을 이끌었고 2009/2010시즌에는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에 유로파리그 우승을 안겨 선임 기준에 어느 정도 부합한다.

특히 축구협회가 협상단을 마드리드로 보냈다는 점을 주목할 만하다. 스페인 현지에서 직접 테이블을 차린다는 것은 축구협회의 영입 의지가 높다고 할 수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