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날씨] 평양도 폭염 한낮 34도
기사입력 2018-08-11 08:45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 북한은 11일 대체로 맑겠다고 기상청이 전했다.

조선중앙방송은 이날 서해안과 북부내륙 지역에서 고기압의 영향으로 주로 개겠으나 황해남북도의 일부 지역에서는 오후와 저녁 사이에 한때 소나기가 내리겠다고 밝혔다.

또 동해안 지역에서 지형의 영향으로 구름이 자주 끼면서 일부 지역에서 약간의비가 내릴 것이라고 예보했다.

평양의 아침 최저기온은 23도로 평년보다 1도 높았고, 낮 최고기온은 34도로 예상된다고 중앙방송은 소개했다.

아래는 기상청이 전한 지역별 날씨 전망. <날씨, 낮 최고기온(℃), 강수확률(%)순>(날씨·강수확률은 오후 기준)△평양 : 구름 조금, 35, 10△중강 : 구름 조금, 31, 10△해주 : 구름 조금, 32, 10△개성 : 구름 조금, 34, 10△함흥 : 구름 조금, 30, 20△청진 : 구름 조금, 27, 10

onlinenews@heraldcorp.com
  • ▶ 공지영 “김부선, 죽음 직전 갔다가 내 증...
  • ▶ 폴 크루그먼, 터키에 경고 “1998년 아시...
  • ▶ 신안 해수욕장서 상의 벗겨진 여성 시신 ...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광고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