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 전당대회 후보, 손학규·하태경 등 6명 압축
기사입력 2018-08-11 16:03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 바른미래당의 새 지도부를 뽑는 9·2 전당대회가 ‘6파전’으로 치러지게 됐다.

김삼화 당 선거관리위원장은 11일 여론조사를 통한 예비경선(컷오프) 결과 권은희·김영환·손학규·이준석·정운천·하태경 후보(가나다순) 등 6명의 후보가 경선을 통과했다고 밝혔다.

9·2 전당대회에는 모두 10명의 후보가 출사표를 던졌으며, 예비경선을 통해 6명으로 압축됐다.

예비경선은 책임당원과 일반당원 각 2천명을 대상으로 한 여론조사 방식으로 치러졌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공지영 “김부선, 죽음 직전 갔다가 내 증...
  • ▶ 폴 크루그먼, 터키에 경고 “1998년 아시...
  • ▶ 신안 해수욕장서 상의 벗겨진 여성 시신 ...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광고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