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가을 여행주간, 장애인·어르신 함께 떠납니다”
라이프|2018-10-10 11:20
열린관광지 나눔여행’ 행사도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2018년 가을여행주간(10.20~11.4)을 맞이해 ‘열린관광지와 함께하는 나눔여행’ 행사를 실시한다.

만 60세 이상의 시니어 및 장애인과 가족 등이 참가하는 이번 행사는 10월20일 완주군 삼례문화예술촌, 10월26~27일 제주 서귀포시 천지연폭포, 11월 1~2일 고령 대가야역사테마관광지에서 각각 진행된다. 이 3곳의 열린관광지는 이동에 애로가 많은 약자들이 관광에 불편함이 없도록 인프라를 마련한 곳이다.

26~27일 제주 일정에는 휠체어장애인 전윤선 여행작가가 1박2일 일정을 함께 하면서 여행 에피소드 소개 등 참가자들과 소통의 시간도 마련된다.

행사 참여는 제주와 고령 행사는 지자체 주도로 모집되며, 완주 행사는 ‘대한민국 구석구석’ 홈페이지(korean.visitkorea.or.kr)의 ‘구석구석 소식 - 이벤트 - 열린관광지 시니어배낭족과 함께’에서 신청할 수 있다. ‘열린관광지’는 전국에 17곳이 있고, 올해말까지 29곳, 2022년까지 100곳으로 늘어날 예정이다. 

함영훈 기자/abc@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