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하태경 “빨갱이 장사밖에 못 하는 막말 ‘홍갱이’ 퇴출해야”
뉴스종합|2018-11-09 06:24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하태경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은 8일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를 겨냥 “‘막말 홍갱이’ 퇴출 없이 보수의 미래는 없다”고 비판했다.

하 최고위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원내정책회의 모두발언에서 “저는 빨갱이 장사밖에 못 하는 보수를 ‘홍갱이’라고 부른 적이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지난 지방선거 전 더불어민주당 지지율 도우미 역할을 한 홍 전 대표가 다시 등장했다”며 “대통령 경제 실정으로 대통령의 지지율이 떨어지자 ‘이때다’하며 지지율을 올려주려고 나온듯하다”고 비꼬았다.

이어 “홍갱이 중 가장 중증은 막말 홍갱이”라며 “막말 홍갱이 퇴출 없이는 야당 지지율이 오르지 않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홍 전 대표가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을 두고 소모적 논쟁은 그만하자”고 하자, 하 최고위원은 “대한민국 보수를 양아치 수준으로 전락시킨 장본인이 바로 홍준표”라고 지적한 바 있다.

이에 홍 전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하 최고위원을 겨냥한듯 “좌파를 빨아주는 가짜 우파를 우빨이라고 한다. ‘우빨’ 행적으로 정치생명을 연장려는 양아치들은 통합 대상이 될 수 없다”는 글을 올렸다.

online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