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2018콘텐츠 대상, 안판석 감독과 김진혁 대표 대통령 표창
엔터테인먼트|2018-12-05 16:15


[헤럴드경제=서병기 선임기자]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이 주관하는 ‘2018 대한민국 콘텐츠대상’ 시상식이 지난 4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한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에서는 국산 콘텐츠의 해외 진출에 기여하고, 방송영상, 만화, 애니메이션, 캐릭터 등에서 참신한 아이디어로 주목을 받은 유공자와 단체에 대해 5개 부문에 걸쳐 대통령표창, 대통령상, 국무총리표창, 문체부장관표창, 문체부장관상, 한콘진원장상 등 6개 훈격에 총 32개 시상이 이뤄졌다.

해외진출유공 부문에서는 공적 분야에 따라 ▲수출유공 ▲문화교류공헌 ▲창업신인 등 3개 세부 분야에서 포상했다. 대통령표창은 ▲‘배틀그라운드’를 통해 전 세계적인 흥행에 성공한 ㈜펍지의 김창한 대표와, ▲영・유아 놀이학습 ‘핑크퐁’ 응용프로그램(App) 서비스 개발을 통해 중소기업의 성공적인 해외수출 선례를 세운 ㈜스마트스터디 김민석 대표에게 돌아갔다.

방송영상산업발전 부문에서는 ▲드라마 분야에서는 우리 사회의 갑질, 성희롱, 데이트 폭력 등을 현실적으로 그려낸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연출자 안판석 감독이, ▲비드라마 분야에서는 대한제국의 역사를 다룬 특집 다큐멘터리 ‘제국의 심장에 불을 밝혀라’의 제작자 김진혁 대표가 각각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독립제작사 ‘김진혁 공작소’ 대표인 김진혁 대표는 수상소감에서 “지상파 방송국에서 정리해고됐는데, 인사고과는 낮았지만 실력 없는 PD가 아니라는 걸 증명한 것 같다”고 말했다.

방송영상산업발전 유공 국무총리 표창은 ‘미운오리새끼’의 책임프로듀서 최영인, ‘품위있는 그녀’의 김윤철 PD, ‘순례’의 윤찬규 PD에게 돌아갔다.

▲만화 부문에서는 30대 평범한 직장인 유미의 사랑 이야기를 머릿속 세포들의 시각으로 표현한 ‘유미의 세포들’이, ▲애니메이션 부문에서는 일상 속 미스터리를 풀어가며 창의적 사고를 익힐 수 있도록 한 ‘꼬마탐정 토비&테리’의 ㈜엔팝이 대통령상을 각각 받았다. ▲캐릭터 부문에서는 다중채널네트워크(MCN) 유튜브에서 활동하고 있는 캐릭터 브랜드 ‘샌드박스 프렌즈’를 제작한 ㈜키나인이 대통령상의 영예를 안았다.

/wp@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