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카카오모빌리티, 카풀서비스 잠정 중단 결정
라이프|2019-01-15 14:48


[헤럴드경제=채상우 기자] 카카오모빌리티는 택시업계의 반대에 부딪힌 카풀 시범 서비스를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15일 발표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택시업계와의 협력과 사회적 합의를 우선으로 해 원만한 소통의 장을 만들기 위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카카오모빌리티는 사회적 대타협 기구에서는 물론 택시 업계와 더 많은 대화 기회를 마련해 나갈 것”이라며 “대화에는 어떤 전제도 없으며, 서비스 출시를 백지화할 수도 있다는 열린 자세로 대화에 임할 것”이라고 마랬다.

카카오모빌리티가 잠정 중단 카드를 꺼낸 것은 택시단체들이 카풀 시범 테스트를 중단해야 대화에 나설 것이라고 강경한 태도로 일관하고 있기 때문이다. 정부ㆍ여당은 지난달 17일 카풀서비스 갈등을 봉합하기 위해 ‘사회적 대타협기구’를 추진했지만 택시단체의 불참에 무산되고 말았다.

123@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